‘쇼미6’ 슬리피 “한때 음원깡패” …1차 예선 합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net '쇼미더머니6' 캡처

/사진=Mnet ‘쇼미더머니6’ 캡처

언터쳐블 슬리피가 ‘쇼미더머니6’ 1차 예선에 합격했다.

7일 오후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6’에서는 그룹 언터쳐블 멤버 슬리피가 1차 예선에 참가, 지코로부터 심사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슬리피는 “저를 개그맨, 군인으로 아는 친구들이 많다”며 “힙합 신에서 (저에 대한) 기대 자체가 없다. 언터쳐블이 데뷔할 때는 사실 음원 깡패라고 불렸다. 예능도 재밌어서, 잘되고 싶어서 했는데 흘러가는 대로 살다보니 힙합 바닥에 어울리지 못하더라”며 그간의 고충을 털어 놓았다.

슬리피는 1차 예선 도중 가사 실수가 있었으나, 이내 마음을 추스르고 랩을 무사히 끝마쳤다. 그의 심사를 맡은 지코는 슬리피에게 목걸이를 건넸다. 지코는 “그 형만의 날카로운 톤이 있다. 2차가 듣고 싶었다”고 말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