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강렬” 헤일로, ‘뮤직뱅크’로 성공적 컴백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뮤직뱅크' 캡처

/사진=KBS2 ‘뮤직뱅크’ 캡처

6인조 보이그룹 헤일로(HALO, 디노, 인행, 오운, 재용, 희천, 윤동)가 7일 방송된 KBS2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를 통해 성공적인 컴백 신고식을 치렀다.

헤일로는 지난 6일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를 통해 3번째 미니앨범 ‘히어 아이 엠(HERE I AM)’을 발매하고 이날 ‘뮤직뱅크’를 통해 타이틀곡 ‘여기여기’의 무대를 처음 선보였다.

기존 밝고 풋풋한 아이돌의 느낌을 벗고 한결 강렬해진 역동적인 매력으로 돌아온 헤일로는 더욱 성숙해진 열정을 드러내며 단숨에 무대를 사로잡았다.

엑소의 ‘으르렁’의 작곡가로 유명한 가요계의 신예 마이더스손 ‘신혁 사단’과 의기투합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는 헤일로의 신곡 ‘여기여기’는 유니크 한 호른 사운드가 인상적인 컨템포러리 팝 어반 장르의 곡이다.

사랑하는 여자에게 장난스러우면서도 재치 있게 ‘네가 있을 자리는 내 옆자리’라는 위트 있는 외침이 인상적인 노래로 여섯 남자의 부드럽지만 힘 있는 보이스가 어우러져 팬들을 더욱 사로잡고 있다.

한편, 헤일로는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활발히 컴백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