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라는 이름의 예술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뮤직뱅크' 캡처

/사진=KBS2 ‘뮤직뱅크’ 캡처

‘뮤직뱅크’ 가수 이효리가 파격적인 퍼포먼스로 돌아왔다.

7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이효리가 4년 만의 컴백 무대를 꾸몄다.

이날 이효리는 신보 수록곡 ‘화이트 스네이크(White Snake)’로 막을 올렸다. 곡 제목과 같이 순백의 의상을 입고 등장한 이효리는 범접할 수 없는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퍼포먼스로 무대를 장악했다.

이어지는 타이틀곡 ‘블랙(BLACK)’ 무대에서는 타이틀대로 다크한 매력을 뽐냈다. 이효리는 무대를 자유자재로 오가며, 현대무용을 결합한 신개념 퍼포먼스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이효리는 최근 4년 만에 가요계에 돌아와 신보를 내놓고, 각종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활발히 활동하며 많은 관심을 받았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