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기적인 그녀’, 그리고 OST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SBS '엽기적인 그녀' OST/사진제공=래몽래인

SBS ‘엽기적인 그녀’ OST/사진제공=래몽래인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 연출 오진석)가 작품 속에 다채로운 배경음악을 효과적으로 녹여내며 안방극장의 이목을 끌고 있다.

드라마의 전체적인 완성도에 음악적인 요소는 빼놓을 수 없는 부분이다. ‘엽기적인 그녀’의 음악작업을 담당한 박세준 음악감독은 “지나치게 모던한 느낌이 드는 것을 막기 위해 현대풍의 음악을 국악기로 더빙하고 좀 더 새로운 색깔을 내는 것에 중점을 뒀다”고 밝혔다. 국악을 베이스로 하되 현대악을 조화롭게 섞어 퓨전 사극만의 묘미를 살리는데 많은 공을 들인 것.

“모든 악기에 국악톤을 넣어보자”는 오진석 감독의 요청으로 박 감독은 “연주곡에 전부 국악기를 사용해 국악적인 느낌을 최대한 살렸다”고 전했다. 특히 효과음에도 가야금을 활용하는 등 적극적이고 세심한 노력들이 드라마를 빛내는데 한 몫을 하고 있다.

견우(주원)와 혜명공주(오연서)의 알콩달콩한 로맨스에서는 상큼하고 발랄한 곡이 주를 이루며 왕실 인물들을 둘러싼 정치적인 이야기가 등장할 때는 다소 무거운 톤의 곡을 설정, 극의 긴장감을 한껏 끌어올리는데 도움을 주고 있다.

그런 가운데 ‘엽기적인 그녀’ 1회 중 처음만난 견우에게 그녀가 구토를 하는 장면에서 나온 곡 또한 인상적이다. 이는 민요 ‘아리랑’을 활용해 만든 것으로 세호(이시언)와 말금(서은아 분)의 커플씬 등 코믹한 순간에 자주 등장하며 유쾌함을 더하는 기폭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고. 또 인물들이 자주 방문하는 저잣거리의 2층 카페에서 깔리는 배경음악도 독특한 느낌을 줘 시선을 집중시키는 장치가 됐다.

OST 역시 뜨거운 관심의 대상이다. 그 중 더원의 ‘그대이기에’와 거미의 ‘비커즈 아이 러브 유(Because I Love You)’는 방송 전 티저 영상을 통해 첫 선을 보인 이후 많은 시청자들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밖에도 ‘운명처럼’은 벤의 청아한 목소리로 견우와 혜명 사이의 애틋함을 한층 효과적으로 만들고 SE O의 ‘스르륵’은 이들의 달달한 분위기를 극대화시키며 인기를 끄는 중이다.

이렇듯 ‘엽기적인 그녀’는 전체적인 분위기는 물론 상황에 걸 맞는 음악이 적절하게 배치돼 몰입도를 높이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드라마를 더욱 매력적으로 완성시키는 다채로운 음악적 요소들로 인해 회를 거듭할수록 시청자들의 눈과 귀는 한층 즐거워질 전망이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는 명석한 두뇌와 따뜻함을 가진 조선 최고의 매력남 ‘견우’ 주원과 엽기적이면서 발랄한 ‘혜명공주’ 오연서의 알콩달콩 사랑을 다룬 로맨스 사극. 100% 사전제작으로 SBS UHD채널에서 UHD화질로 본방송 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