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 밴드’ 사우스클럽, 신곡 ‘아니’ 티저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우스클럽 '아니' 티저 / 사진제공=영상 캡쳐

/사진=사우스클럽 ‘아니’ 티저 캡쳐

‘남태현 밴드’ 사우스클럽(South Club)이 파격적인 음악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6월 27일 EP 앨범 ‘90’을 발표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알린 남태현 밴드 ‘사우스클럽(South Club)’이 오늘(7일) 첫 EP앨범을 공개한지 10일 만에 신곡 ‘아니’의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오는 8일 신곡 발표를 예고해 팬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이어 7일 정오 공개된 신곡 ‘아니’의 티저 영상에서 남태현은 빛과 그림자의 오묘한 조화 속에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으며, 다채로운 원색의 색감이 담긴 영상을 선보여 오는 8일 공개될 신곡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또한 이번에 공개될 남태현 밴드 ‘사우스클럽(South Club)’의 신곡 ‘아니’는 EP 앨범 ‘90’의 에필로그이자 앞으로 소개될 앨범의 프롤로그이며, 오리지널과 에디트 두 가지 버전으로 발표할 것을 알려 팬들의 뜨거운 반응이 예상된다.

뿐만 아니라 이번 신곡 발매에 앞서 남태현은 “첫 EP앨범에 이어 사우스클럽만의 음악적 색깔이 담긴 신곡을 팬 여러분들께 빨리 들려드릴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도 진정성 있는 음악 들려드리고자 꾸준히 노력 할 테니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사우스클럽은 오는 8일 정오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신곡 ‘아니’를 발표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