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지은, ‘달콤한 원수’ 합류…박은혜 앙숙으로 열연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신예 지은 / 사진제공=제이알이엔티

신예 지은 / 사진제공=제이알이엔티

신예 지은이 아침드라마 ‘달콤한 원수’에 투입돼 활약할 예정이다.

SBS 아침드라마 ‘달콤한 원수'(극본 백영숙, 연출 이현직)는 누명을 쓰고 살인자가 된 주인공 오달님이 거짓 세상을 향해 통쾌한 복수를 날리는 인생역전극을 그린 멜로 드라마.

지은은 극중 오달님(박은혜)의 얄미운 앙숙 구해리 역으로 열연한다. 얄밉지만 끝까지 미워할 수 없는 악역을 생동감 있게 연기할 예정.

지은은 영화 ‘화차’ ‘밀정’ 등으로 스크린에서 먼저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또 MBC ‘딱 너 같은 딸’, OCN ‘특수사건 전담반 TEN 2’까지 차근 차근 필모그래피를 넓혀왔다.

‘달콤한 원수’ 제작진 측은 “지은이 지닌 당당하고 밝은 에너지가 극 중 활달하고 에너지 넘치는 ‘구해리’와 잘 어우러져 ‘달콤한 원수’에 생동감을 더하게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아끼지 않았다.

늘씬한 몸매와 매력적인 마스크,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스크린에 이어 브라운관을 공략할 지은이 2017년 ‘달콤한 원수’를 통해 선보일 달콤한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달콤한 원수’는 매주 평일 오전 8시 3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