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수진, 화이브라더스 전속계약… 김옥빈·이시영 한솥밥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전수진/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전수진/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전수진이 화이브라더스코리아에서 새로운 도약에 나선다.

7일 화이브라더스코리아(이하 ‘화이브라더스’) 측은 “전수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전수진은 KBS 2TV 드라마 ‘학교 2013’과 SBS ‘상속자들’, tvN ‘응급남녀’, SBS ‘대박’, KBS2 ‘추리의 여왕’, 영화 ‘피끓는 청춘’, ‘신의 선물’ 등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독보적인 이미지로 대중들의 뇌리에 각인됐다.

특히 KBS2 ‘태양의 후예’에서는 고려인 베테랑 간호사 리예화로 분해 화제를 모았다. 마치 제 옷을 입은 듯 말투까지 완벽하게 소화한 것은 물론, 품고 있는 사연을 설득력 있게 풀어내며 작품 속 보는 재미를 높였다는 호평을 받았다.

전수진은 개성 있는 연기로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해온 만큼 새로운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와 함께 할 행보에도 기대감이 쏠린다.

화이브라더스 관계자는 “전수진은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배우”라며 “본연의 매력이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전수진은 현재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