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준 영입” ‘썰전’, 전원책 하차에도 시청률 소폭 상승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썰전' 방송 캡쳐

/사진=JTBC ‘썰전’ 방송 캡쳐

JTBC ‘썰전’이 하차한 전원책 변호사 대신 박형준 동아대 교수를 새로운 보수 패널로 영입, 시청률 소폭 상승을 기록했다.

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지난 6일 오후 방송된 ‘썰전’은 시청률 5.9%(전국 유료방송가구)를 나타냈다.

지난 방송분(5.6%)보다 0.3%P 상승한 성적이다. 이날 ‘썰전’에는 박형준 동아대 교수가 새로 합류, 전원책 변호사와는 또 다른 모습으로 유시민 작가와 설전을 펼쳤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