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윤종신 “유재석 영입시도 실패…읽씹하더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쳐

‘해피투게더3’ 윤종신이 유재석을 미스틱 영입 시도한 사연을 밝혔다.

6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윤종신이 수장으로 있는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의 아티스트들이 출연했다.

이날 윤종신은 유재석 영입시도 한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그는 “어떤 엔터테인먼트가 유재석을 데리고 가고 싶지 않겠냐”며 말을 꺼냈다.

이어 “그래서 문자를 보냈는데 그 유명한 읽씹?”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유재석은 “나중에 전화 드렸다. 문자로 바로 대답 못했고 다 끝났다고”라고 단호하게 답했다.

그러자 윤종신은 “나중에 받은 대우 들어보니까 그 정도면”이라고 말을 흐려 웃음을 더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