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김규리X김주원, 우아한 그녀들의 ‘반전 매력’ 대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인생술집'

사진=tvN ‘인생술집’

배우 김규리와 발레리나 김주원이 6일 방송하는 tvN ‘인생술집’에 출연한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규리와 김주원, 우아한 이미지를 자랑하는 두 사람의 반전 매력이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주원은 전설적인 발레리나 강수진과 더불어 무용계의 아카데미상으로 불리는 ‘브누아 드 라 당스’를 수상했으며, 김규리 역시 뮤지컬과 무용을 융화한 ‘컨택트’에서 김주원과 함께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두 사람의 남다른 우아한 매력에 옆에서 지켜보던 MC 김준현이 “원래 이렇게 우아한 목소리로 대화를 나누느냐”며 감탄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이렇게 우아한 그녀들에게도 고민은 있는 법. 김규리와 김주원은 그들 자신이 재미있는 사람이 아니라며 ‘인생술집’에서 웃음을 주지 못할까 봐 걱정하는 모습을 보인다. 이런 그녀들에게 MC 김희철은 “프로그램을 잘못 찾아오신 것 같다”며 너스레를 떨어 큰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예능 초보자에서 시작해 tvN ‘인생술집’의 편안한 분위기에 완벽히 적응해가는 그녀들의 모습이 남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발레리나 김주원은 유일하게 출 줄 아는 춤이라며 정체불명의 춤을 선보여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인생술집’ 제작진은 “촬영 당시 ‘인생술집’ 4MC들도 김규리, 김주원의 반전 매력에 홀딱 반했을 정도였다. 시청자분들도 우아한 그녀들의 솔직하고 톡톡 튀는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인생술집’은 6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