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新 남친돌의 탄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골든차일드 /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골든차일드 /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신인그룹 골든차일드(대열, Y, 재석, 장준, TAG, 승민, 재현, 지범, 동현, 주찬, 보민)의 새로운 모습이 공개됐다.

6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유튜브 채널과 SNS를 통해 골든차일드(Golden Child) 멤버들의 새로운 메이킹 영상과 스페셜 포토를 깜짝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골든차일드는 파자마를 입고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줬다. 잠들기 전 나른한 느낌과 수줍은 소년의 모습이 어우러져 11명 멤버들의 팔색조 같은 매력을 자아냈다.

특히 골든차일드의 따뜻한 눈빛과 살짝 머금은 미소는 소녀 팬들의 심장을 설레게 하며 ‘남친돌’의 수식어를 떠오르게 했다. 이어 함께 공개된 스페셜 포토는 파자마 화보를 연상케 하며 시선을 끌었고, 11명 멤버들의 소년미 가득한 사랑스러움까지 엿볼 수 있다.

골든차일드라는 팀 명은 ‘100년에 한 사람밖에 없는 완벽한 아이’라는 뜻으로 ‘100년 동안 가요계를 이끌어 나갈 그룹’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첫 리얼리티 프로그램 ‘2017 울림PICK’으로 어디서도 볼 수 없는 매력들을 발산, 국내 팬들은 물론 해외 팬들의 유입 되며 대형 신인의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골든차일드의 ‘2017 울림PICK’은 매주 화요일 오후 7시 Mnet과 네이버 V LIVE 채널을 통해 동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