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빨간 맛’으로 여름 가요계 석권 예고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M엔터테인먼트

/사진=SM엔터테인먼트

레드벨벳이 상큼발랄한 음악과 무대로 여름 가요계 석권을 예고하고 있다.

오는 9일 발매될 레드벨벳의 여름 미니앨범 ‘The Red Summer’(더 레드 서머)는 여름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는 완성도 높은 5곡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앨범에는 에너제틱한 업템포 장르의 타이틀 곡 ‘빨간 맛 (Red Flavor)’을 비롯해 현실에 지친 사람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주는 가사가 돋보이는 일렉트로닉 팝 장르의 곡 ‘You Better Know’(유 베터 노), 사파리를 연상케 하는 다양한 사운드가 삽입되어 듣는 재미를 더하는 트로피컬 리듬의 댄스 곡 ‘Zoo’(주)가 함께 수록됐다.

또한 사랑하는 이와 여행을 떠나는 설렘과 아름다운 여름 풍경을 가사에 담은 몽환적인 분위기의 어반 팝 곡 ‘여름빛 (Mojito)’, 뜨거운 태양이 진 후 찾아온 여름 밤의 풍경을 잔잔한 피아노와 기타 사운드로 풀어낸 미디엄 템포의 ‘바다가 들려 (Here The Sea)’ 등 총 5곡으로 구성, 레드벨벳의 다채로운 음악 색깔을 만날 수 있다.

더불어 레드벨벳은 오는 8일 오후 6시부터 서울 상암동 월드컵 경기장에서 펼쳐지는 ‘SMTOWN LIVE WORLD TOUR VI in SEOUL’에서 신곡 ‘빨간 맛 (Red Flavor)’을 최초 공개하며, 9일 SBS ‘인기가요’를 통해 방송 첫 컴백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레드벨벳은 8월 19~20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첫 단독 콘서트 ‘Red Room’(레드룸)을 개최할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