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성훈, 알고보니 건어물남?…반전매력 대방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성훈이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반전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MBC ‘나 혼자 산다’ 측은 6일 극과 극으로 다른 성훈의 외출 전후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성훈은 집에서는 까치집 머리를 하고 런닝차림으로 멍하게 서있다. 이와 반대로 밖에서의 그는 연예인美를 제대로 뿜어내고 있는데, 같은 사람이라고 믿기지 않는다.

특히 집에서의 성훈은 옷차림뿐만 아니라 행동도 프리함의 끝을 보이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그는 시리얼 봉지에 우유를 붓고 그대로 먹고 있고, 피부 관리를 위해 복면을 쓴 채 게임에 열중하고 있다.

그는 “평상시 모습이랑 갭이 있는 걸 선호하는 편이라”라며 자신만의 습관을 끊임없이 보여줘 제작진마저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이어진 스틸에는 성훈이 팬미팅 현장에서 일본 팬들과 인사를 나누는 모습이 공개됐다. 그는 팬미팅에서 드라마 속 실장님 같은 포스로 팬들을 배려한 특급 팬서비스로 팬심을 폭발시켜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고 전해져 그의 스윗 팬바보 면모에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이처럼 성훈은 드라마에서는 전혀 볼 수 없었던 ‘건어물남’ 면모와 이에 대비되는 한류스타의 모습은 오는 7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