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강호동·박나래, 맛 고장 광주에서 ‘한끼’ 성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강호동과 박나래가 ‘한끼’ 먹기에 성공했다.

5일 오후 방송된 JTBC ‘한끼줍쇼’는 복불복 지방 특집으로 꾸며졌다. 선정된 도시는 광주광역시로, 게스트는 박나래와 장도연이 나섰다.

강호동과 이경규, 박나래, 장도연은 광주광역시로 출발했고 시종 유쾌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한 팀이 된 강호동, 박나래는 광주에서 ‘한끼’에 성공했다. 인심 좋은 노부부의 집에 들어간 두 사람은 맛의 고장 광주에서 든든한 한끼를 얻어먹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