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이효리·채리나가 인정한 센 언니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이효리가 자신이 생각하는 ‘센 언니’로 인순이를 꼽았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 스타’는 ‘센 언니’ 특집으로 꾸며져 이효리, 채리나, 가희, 나르샤 등이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자신이 생각하는 가장 센 언니는 누구인가”라는 질문을 던졌고, 채리나는 “어려운 분이 있다. 이경실”이라고 말해 주위의 공감을 샀다.

이효리는 “인순이”라며 “워낙 대선배님이라 그렇다”고 답했다. 김구라는 “우리도 어렵다”고 화답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