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페이버릿 가을 “도연·유정과 방송국에서 만나자는 약속 이루게 됐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페이버릿,쇼케이스

걸그룹 페이버릿이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데뷔 미니 앨범 ‘마이 페이버릿’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멋진 무대를 펼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Mnet ‘프로듀스101’ 출신 가을이 아이오아이 도연, 유정과 한 약속을 공개했다.

걸그룹 페이버릿은 5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미니 앨범 ‘마이 페이버릿(My Favorite)’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페이버릿 멤버 가을은 “‘프로듀스101’에서 친해진 친구들과 항상 만나면 하는 말이 방송국에서 만나자였다”며 “연정이도 우주소녀로 활동하고 싶고 판타지오에 도연이, 유정이도 곧 데뷔한다니까 그 소원이 곧 이뤄질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아라는 “엘리스로 데뷔한 소희 언니를 ‘K팝스타’ 콘서트에서 만났다. 아무래도 데뷔하고 활동하다보면 몸이 많이 상한다고 틈틈이 몸 관리를 하라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페이버릿은 다른 무엇보다 좋아하는 사람이라는 뜻으로 호감을 주는 음악과 퍼포먼스를 통해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소녀들이 되겠다는 포부와 의미를 담고 있다. 페이버릿의 미니앨범은 이날 정오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