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페이버릿 “만나고 싶은 걸그룹? 마마무…무대 위 에너지 닮고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페이버릿,쇼케이스

걸그룹 페이버릿이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데뷔 미니 앨범 ‘마이 페이버릿’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멋진 무대를 펼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페이버릿이 마마무를 꼭 만나고 싶다고 밝혔다.

걸그룹 페이버릿은 5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미니 앨범 ‘마이 페이버릿(My Favorite)’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페이버릿 멤버 수경은 “마마무 선배를 만나고 싶다. 항상 마마무 무대 영상을 보고 있는데 어떻게 무대를 즐길 수 있는지 그 에너지를 배우고 싶고 묻고 싶다”며 “무엇보다 마마무 팬이다. 꼭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정희는 “수경 언니가 연습실에서도 마마무 선배들의 무대영상을 본다. 마마무 선배들의 안무도 완전히 꿰뚫고 있다”고 덧붙였다.

페이버릿은 다른 무엇보다 좋아하는 사람이라는 뜻으로 호감을 주는 음악과 퍼포먼스를 통해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소녀들이 되겠다는 포부와 의미를 담고 있다. 페이버릿의 미니앨범은 이날 정오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