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수장, 화제작 휩쓴다…’쌈마이’X’박열’ 속 존재감甲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박열', '쌈마이웨이' 속 백수장

‘박열’, ‘쌈마이웨이’ 속 백수장

배우 백수장이 어디서나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KBS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에서 백수장은 주만(안재홍)이 대리로 있는 회사의 인턴 김찬호 역을 맡아 깨알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찬호는 주만이 예진(표예진)과 연락하던 사실을 설희(송하윤)에게 숨기기 위해 핑계를 댔던 회사 후배이자 설희에게 관심을 가지고 있는 인물.

이번 주 방송된 ‘쌈 마이웨이’에서는 찬호가 설희에게 더욱 적극적으로 다가가는 모습이 그려져 주만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주만과 달리 찬호는 설희의 행동이나 스타일에 관심을 가지며 다정한 모습을 보여줬다.

스토리 상 많은 등장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백수장은 눈에 띄는 존재감을 보여줬다. 그는 좋아하는 여자 앞에서의 설렘을 그대로 표현했다. 또한 상사인 안재홍의 눈치를 보는가 하면, 송하윤과 조금 더 많은 시간을 보내고 싶어 노력하는 모습 등 일상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생활 연기로 보는 이를 더욱 재밌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다. 백수장은 최근 개봉해 박스오피스 1위를 달리고 있는 영화 ‘박열’에서 역시 존재감을 뽐내고 있다. ‘

백수장은 극 중 박열(이제훈)이 독립운동을 위해 만든 단체 ‘불령사’의 일원으로, 독립을 위해 함께 투쟁하는 최영환 역으로 맡았다.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오가며 극과 극의 매력을 과시 중인 백수장. 그의 행보가 기대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