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파트너’ 지창욱, 남지현에게 “시간을 더 갖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 남지현 / 사진제공=SBS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 남지현 / 사진제공=SBS

‘수상한 파트너’의 지창욱이 남지현에게 “공적 휴가는 끝내”라는 말을 건넨다.

SBS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연출 박선호, 이하 ‘수트너’) 측이 5일 33회와 34회 방송분을 공개했다. 여기서 지욱(지창욱)은 의식을 잃었던 정현수(동하)가 깨어났다는 소식을 듣고는 병원으로 향하지만, 현수가 자신을 무심결에 지나쳐가자 의아해 한다.

그러다 이후 지욱은 “정현수를 한번 만나봐야 겠어”라고 다짐하고는 다시 한번 그를 찾아갔다지만 “저를 아세요?”라는 물음에 그만 할 말을 잃고 말았다.

또 집으로 돌아왔던 지욱은 봉희(남지현)를 향해 “시간을 더 갖자”, “공적 휴가는 그만 끝내. 더 시간 끌면, 돌아오기 더 힘들어져”라는 말과 함께 봉희에게 다가가기 위한 노력도 하게 된다.

그런가 하면 이번 방송분에서는 유정(나라)은 벤치에서 혼자서 샌드위치를 먹다가 자신에게 다가와 휴지로 자신의 입을 닦아주는 은혁(최태준)의 모습에 그만 생각이 복잡해하는 모습도 그려질 예정이다.

‘수상한 파트너’는 매주 수,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되며, 33~36회는 5일과 6일에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