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준호, ‘그냥 사랑하는 사이’ 긍정 검토中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준호,해피투게더

2PM 준호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2PM 준호가 JTBC 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의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

5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텐아시아에 “준호가 최근 ‘그냥 사랑하는 사이’의 출연 제안을 받았다. 현재 출연을 확정하지 않았으나,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준호는 ‘그냥 사랑하는 사이’ 속 이강두 역으로 캐스팅 제안을 받았다. 부모의 사랑을 독차지하며 부족함 없이 자란 인물이지만, 갑작스러운 사고로 홀로 세상에 남겨진다.

앞서 KBS2 드라마 ‘김과장’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은 그가 차기작으로 어떤 작품으로 선택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