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와이프’ 서현철♥정재은, 늦둥이 딸 깜짝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싱글와이프' 서현철, 정재은 / 사진제공=SBS

‘싱글와이프’ 서현철, 정재은 / 사진제공=SBS

‘싱글와이프’에 출연하는 서현철과 정재은의 딸이 공개됐다.

5일 방송되는 SBS ‘싱글 와이프‘에서는 ‘우럭 여사’ 정재은의 마지막 일본 여행기가 공개된다.

앞서 ‘아내DAY’를 맞아 일본으로 떠났던 정재은은 과거 한일 합동 공연을 펼쳤던 연극배우 지인들을 만나 서현철과의 첫 만남부터 결혼에 골인하게 된 ’러브스토리‘까지 옛 시절 이야기들을 공개했다.

또 정재은은 함께 오지 못한 남편 서현철을 위해 영상통화를 시도했는데, 뜻밖의 잊지 못할 생일이벤트를 받게 되면서 모두의 부러움을 자아내기도 했는데, 정재은을 눈물바다로 만든 서현철의 생일 이벤트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 오늘 방송에서는 서현철-정재은 부부를 쏙 빼닮은 늦둥이 딸이 전격 공개된다. 출연진들은 딸의 모습에 “정말 귀엽다”, “어쩜 저렇게 예쁘냐”며 감탄 릴레이를 벌이기도 했다.

아내들의 낭만일탈 ‘싱글 와이프’는 SBS에서 5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