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4MC, 포토그래퍼 빽가와 비키니 촬영 ‘시청률 공약’ 이행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박소현, 김숙, 박나래, 전효성이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시청률 공약 이행에 나선다.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제작발표회 현장에서 MC들은 시청률 1%를 넘을시 비키니를 입고 촬영하겠다는 공약을 내걸었다. 지난 5월 9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어버이날 특집 아버지가 이상해’의 시청률이 1.251%(닐슨코리아 유료가구 수도권 가구 기준)를 기록, 시청률 1% 돌파에 성공하여 시청률 공약 이행에 나설 예정이다.

여기에 포토그래퍼로 활동 중인 빽가는 이번 시청률 공약 이행에 포토그래퍼로 합류한다. 작년 11월에 방송된 ‘비디오스타’ ‘업 앤 다운(UP&DOWN) 웃픈 인생’ 특집에 출연했던 당시 빽가는 비키니 공약을 위해 직접 화보 촬영에 나서겠다고 방송을 통해 밝혔던 것.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4MC 비키니 화보 사진을 공개하기에 앞서 박소현, 김숙, 박나래, 전효성 4MC와 포토그래퍼 빽가의 모습이 담긴 화보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4MC들은 가운을 입은 채로 한껏 들뜬 표정을 짓고 있다. 포토그래퍼 빽가와 4MC가 보여줄 비키니 화보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낸다.

박소현, 김숙, 박나래, 전효성, 4MC의 비키니 화보는 오는 11일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1주년 날에 맞춰 공개될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