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냄비받침’, 시청률 하락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냄비받침' / 사진제공=KBS

‘냄비받침’ / 사진제공=KBS

‘냄비받침’이 시청률 하락을 맛봤다.

5일 시청률조사회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냄비받침’은 전국 시청률 2.1%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달 27일 방송분이 나타낸 3.6%보다 1.5%포인트 하락한 수치로, 동시간대 최하위에 머물렀다.

‘냄비받침’은 독립 출판에 관한 내용으로, 이경규 안재욱을 비롯해 김희철, 이용대, 트와이스 등이 도전에 나섰다.

한편 동시간대 전파를 탄 SBS ‘불타는 청춘’과 MBC ‘PD수첩’은 각각 6.5%와 2.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