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마이웨이’ 김지원, 열정+패기 通했다.. 격투기 아나운서 합격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쌈마이웨이'

‘쌈마이웨이’

‘쌈, 마이웨이’ 김지원이 격투기 아나운서에 합격했다.

4일 방송된 KBS2 ‘쌈, 마이웨이’에서는 고동만(박서준)의 말을 듣고 격투기 아나운서 면접을 보게 된 최애라(김지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고동만은 아나운서 최종 면접길에 나선 최애라에게 “넌 아나운서 감이 아니야”라면서 “네가 원하는 게 아나운서야? 마이크야?”라고 물었다.

최애라는 “나도 메이저 해보고 싶다”고 말했고, 고동만은 “네가 좋은 데가 너한테 메이저다”고 말했다.

최애라는 “최종까지 갔는데 아나운서를 마다해? 그건 미친 거지”라고 했다. 그러나 최애라는 아나운서가 아닌 격투기 아나운서 면접에 임했다. 그는 면접관에게 패기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고, 심사위원은 그 자리에서 그를 합격시켰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