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타이틀곡 ‘블랙’, 진짜 나를 보여주기 위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효리,기자간담회

가수 이효리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이효리가 신곡 ‘블랙’에 대해 소개했다.

이효리는 4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화양동 건국대학교 새천년홀에서 진행된 새 음반 ‘블랙(BLACK)’의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그간 나를 수식하는 말들을 보면 색깔이 많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정열적인 레드부터 헤어스타일이나 메이크업, 의상까지 화려한 색상으로 많이 표현해왔다”며 “그런 것들을 걷어냈을 때 대중들이 어떻게 받아들일까,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봐줄까라는 의문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이효리는 이어 “밝게 웃는 모습으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았지만, 어둡고 슬픈 면도 있다”며 “한쪽 면만으로 사랑받는 것이 서글프더라”고 덧붙였다.

또 “그렇다면 이번엔 용기 있게 모든 면을 보여주자고 마음먹었다. 밝은 면만 부각하기 보다 진짜 ‘나’를 내던져 보자는 생각으로 만들었다”고 배경을 밝혔다.

이효리는 지난 2013년 정규 5집 ‘모노크롬’ 이후 약 4년 만에 정규 6집을 내놨다. 타이틀곡 ‘블랙’은 이효리가 작사, 김도현과 공동 작곡했다. 화려한 색깔의 메이크업, 카메라 렌즈 뒤로 가려진 자신의 본질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을 검은색에 비유했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