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가수’ 민철기 PD “하현우, 무명가수들에게 희망 줄 것”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수상한 가수'

‘수상한 가수’

‘음악대장’ 하현우의 대체불가 샤우팅이 화제다.

오는 7월 14일 첫 방송하는 tvN ‘수상한 가수’가 하현우의 독보적인 샤우팅 실력이 담긴 티저영상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판정단으로 고정출연하는 하현우가 관객들 앞에서 속이 뻥 뚫리는 고음의 샤우팅으로 ‘수상한 가수’를 외치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고음불가’ 이수근은 하현우와 환상의 듀엣을 자랑하는 재치만점센스로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연출을 맡은 민철기PD는 “대한민국 록의 자존심으로 우뚝 선 음악대장 하현우는 그 자체가 무명가수의 성공신화다. 그에게도 막노동을 뛸 정도로 힘들었던 무명시절이 있었다. 음악에 대한 열정과 꿈을 포기하지 않고 대한민국 록을 대표하는 가수가 된 하현우가 ‘수상한 가수’에서 무명가수들에게 희망을 불어넣어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수상한 가수’는 대한민국 대표 인기스타들이 무명가수의 복제가수로 빙의해 환상의 무대를 꾸미는 음악 예능 프로그램. 한때 반짝했던 옛 가수부터 오랫동안 무명의 그늘에 지쳐 포기직전인 가수, 그리고 무대에 설 기회조차 없던 만년 신인가수들까지. 우리 주위에 숨겨진 수많은 실력있는 가수들을 양지의 무대로 이끌어 내는 책임 육성 프로젝트가 될 전망이다. 진짜를 위한 스타들의 환상적인 복제무대가 어떨지, 새롭게 탄생할 숨은 진주는 누구일지 방송 전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첫 방송 전 공개된 ‘수상한 가수’ 공식 포스터에는 MC 강호동이 복제가수로 변신해 무대 위에서 열정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수상한 가수’에서 대한민국 최고의 MC 강호동은 베테랑 진행 실력을 드러낼 뿐 아니라, 무명가수들의 든든한 조력자가 되어줄 예정이다. 판정단으로는 이수근·김형석·하현우와 함께 박소현·붐·허영지가 첫 녹화에 참여했다.

‘수상한 가수’는 오는 14일 오후 8시 20분에 첫 방송.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