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이효리 “4년의 공백기, 멀리뛰기 전 뒤로 간 느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효리,기자간담회

가수 이효리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이효리가 4년 만에 컴백하는 소감을 밝혔다.

이효리는 4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화양동 건국대학교 새천년홀에서 진행된 새 음반 ‘블랙(BLACK)’의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컴백 시기를 정해놓지 않았기 때문에 긴 기다림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스스로도 궁금했다”고 말했다.

그는 “하고 싶고, 만들고 싶은 마음이 생겨야 음반이 나오기 때문에 기다리는 시간을 보냈다”며 “어느새 노래도 하고 싶고, 후배들과 경쟁하고 싶은 마음이 생기더라”고 회상했다.

이어 “멀리뛰기를 하기 전 뒤로 간 느낌이라고 표현할 수 있겠다”고 4년의 공백기를 설명했다.

이효리는 지난 2013년 정규 5집 ‘모노크롬’ 이후 약 4년 만에 정규 6집을 내놨다. 타이틀곡 ‘블랙’을 비롯해 ‘서울(Seoul)’ ‘변하지 않는 건’ ‘다이아몬드’ 등 총 10곡이 수록돼 있다. ‘블랙’은 이효리가 작사, 김도현과 공동 작곡했다. 화려한 색깔의 메이크업, 카메라 렌즈 뒤로 가려진 자신의 본질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을 검은색에 비유했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 신보를 발표한다. 오는 5일 MBC ‘쇼 챔피언’을 시작으로 KBS2 ‘뮤직뱅크’, MBC ‘쇼!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 연이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