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전드가 온다”… 소녀시대, 8월 정규 6집으로 컴백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소녀시대

소녀시대

그룹 소녀시대가 오는 8월 데뷔 10주년을 맞아 전격 컴백한다.

소녀시대는 8월 정규 6집 앨범을 발표한다. 이번 앨범은 2015년 정규 5집 ‘Lion Heart’(라이온 하트) 이후 2년 만에 선보이는 새 앨범인 만큼, 글로벌 음악 팬들의 뜨거운 반응이 기대된다.

특히, 소녀시대는 지난 2007년 ‘다시 만난 세계’로 데뷔, ‘Kissing You’, ‘Gee’, ‘소원을 말해봐’, ‘Oh!’, ‘Run Devil Run’, ‘훗 (Hoot)’, ‘The Boys’, ‘I GOT A BOY’, ‘Mr.Mr.’, ‘PARTY’, ‘Lion Heart’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하며 글로벌한 인기를 얻었음은 물론, 솔로 가수∙영화∙드라마∙예능∙라디오 등 각종 분야에서 멤버별로도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만큼, 이번 정규 6집을 통해 지난 10년간 아시아 대표 걸그룹의 자리를 지켜온 소녀시대의 위상을 다시 한 번 확인시켜 줄 전망이다.

또한 소녀시대는 데뷔 기념일인 오는 8월 5일 오후 7시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10주년 기념 팬미팅 ‘GIRLS´ GENERATION 10th Anniversary – Holiday to Remember –‘(걸스 제너레이션 10th 애니버서리 – 홀리데이 투 리멤버 –)를 개최하며, 다양한 히트곡 무대와 이벤트를 통해 팬들과 함께 10년 간의 추억을 되돌아보는 특별한 만남을 가질 계획이어서, 팬들의 열띤 반응이 예상된다.

더불어 이번 팬미팅의 티켓 오픈은 오는 11일 오후 8시 인터넷 예매 사이트 YES24를 통해 진행, 치열한 예매 전쟁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소녀시대는 오는 7월 8일 오후 6시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되는 ‘SMTOWN LIVE WORLD TOUR VI in SEOUL’에 출연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