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효리X김구라, 모두가 궁금해하는 재회 현장 포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가수 이효리가 ‘라디오스타’에서 MC 김구라와 재회했다.

오는 5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는 ‘보스 시스터즈~ 전설의 언니들!’ 특집으로 가수 이효리-채리나-가희-나르샤가 게스트로 참여했으며, 가수 황치열이 다섯 번째 스페셜 MC로 김국진-윤종신-김구라와 호흡을 맞췄다.

이효리는 지난 2013년 이후 약 4년 만에 ‘라디오스타’를 방문했다. 이효리가 출연했을 당시 김구라는 부재중이었기에 두 사람이 ‘라디오스타’에서 만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방송 전부터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이효리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3년 전 김구라와 한 프로그램을 같이 했던 당시를 언급했다. 이효리는 “김구라 씨가 제가 생각했던 것과 다르더라고요”라고 밝혔고, 이 말에 김구라는 깜짝 놀라며 얼굴이 발그레 해졌다고.

이어 김구라는 “우리 좋은 거 하나 같이 합시다”라고 제안을 했고, 이효리는 이를 흔쾌히 수락하며 흥미진진한 상황이 연출됐다는 전언이다.

이 밖에도 이효리는 채리나-가희-나르샤와 깜짝 합동 무대로 걸크러시 매력을 팡팡 터뜨렸다고. 또한 다섯 번째 스페셜 MC로 참여한 황치열은 “오늘 저희 활약을 보고 깜짝 놀라실 겁니다!”라고 다부진 각오를 드러내며 MC들과 호흡을 맞춘 것으로 전해져 더욱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오는 5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