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전’ 차승원 “예측할 수 없는 전개 이끌 것”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차승원 /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차승원 /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차승원이 영화 ‘독전'(가제) 출연을 확정했다고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4일 밝혔다.

‘독전’은 대한민국 최대 마약 조직의 정체불명 보스 이선생을 잡기 위해 형사가 조직의 멤버와 손을 잡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이 영화에서 차승원은 이선생 조직의 미스터리한 인물 브라이언 역을 맡았다. 지금껏 볼 수 없었던 차승원의 또 다른 연기 변신이 예고됐다.

차승원은 “관객들 입장에서 생소하지만 특별하게 느낄 수 있는 캐릭터”라고 설명했다. 또한 그는 “예측할 수 없는 전개를 이끌며 팽팽한 긴장감과 흥미를 유발하는 입체적인 인물”이라고 부연했다.

로맨스, 코믹, 스릴러, 액션, 사극까지 장르를 가리지 않는 연기파 배우로 사랑받고 있는 그가 보여줄 차기작 ‘독전’에 대한 기대감이 크다. 차승원 외 조진웅·류준열·김주혁·김성령 등 화려한 라인업도 작품 신뢰도를 높인다.

‘독전’은 영화 ‘천하장사 마돈나’ ‘경성학교’ 이해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럭키’, ‘아가씨’, ‘뷰티 인사이드’, ‘표적’을 선보인 용필름에서 제작한다. 2018년 개봉 예정.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