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마이’ 박서준, 애교엔 애교로 “똑땅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쌈,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쌈,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쌈, 마이웨이’ 박서준이 김지원의 애교에 애교로 응답했다.

3일 방송된 KBS2 ‘쌈, 마이웨이’에서는 최애라(김지원)이 고동만(박서준)에게 애교를 부렸다.

최애라는 언제 서른이 올 줄도 모르니 시합에 나가 불살라보고 싶다는 고동만의 얘기를 들었다. 최애라는 속으로 ‘뭐라도 해 보자’라고 생각했다.

결심한 최애라는 최대한 혀짧은 목소리에 애교를 가득 묻혀 “불사르고 나발이고 개소리는 안 했으면 좋겠어”라고 말했다.

이에 고동만은 “똑땅해 똑땅해”라고 답해 주변에 있던 모든 이의 놀라움을 샀다.

고동만의 친구이자 푸드트럭 주인은 “동만아 나 칼 들었어”라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