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이효리, “‘텐미닛’ 필요 없이 1초면 게임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page

‘V앱’ 이효리가 자신의 노래 ‘텐미닛’에 관해 얘기했다.

3일 방송된 네이버 V앱에서는 이효리가 컴백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효리는 ‘텐미닛’은 “인생의 터닝 포인트가 되는 노래”라고 소개하며 “그 때는 (매력을 어필할 때) ‘텐미닛’도 필요 없이 1초 만에 성공이었다”고 덧붙였다.

이어 “핑클 때 저의 잠재된 끼를 숨기고 잇었다면 ‘텐미닛’에서 마음껏 포텐을 터뜨렸다”고 말했다.

이효리는 또 “‘텐미닛’은 지금 들어도 촌스럽지 않고 좋은 노래다. 이 노래는 이상하게 신이 난다. 우리나라 창이랑 비슷해서 흥이 나는 박자인 것 같다”고 덤덤하게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