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강호동, “유퉁 닮았다고 해서 염색”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강호동 / 사진=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강호동 / 사진=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강호동이 염색으로 웃음을 안겼다.

3일 방송된 올리브TV ‘섬총사’에서는 강호동, 김희선, 정용화의 두 번째 섬 여행기가 그려졌다.

강호동은 이날 머리색을 바꾸고 나타났고, 김희선은 그 이유를 물었다. 강호동은 “반응이 너무 안 좋더라. 다들 유퉁 선배님 닮았다고 제발 바꾸라고 하더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강호동은 게스트로 출연한 태항호를 언급하며 대화를 이어나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