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측 “‘감옥’ 캐스팅 확정 NO.. 하반기 방영 예정”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신원호 PD

신원호 PD / 사진제공=tvN

tvN 측이 신원호 PD의 신작 ‘감옥’(가제) 캐스팅과 편성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3일 tvN 측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감옥’의 캐스팅은 아직 진행 중이다. 첫 대본 리딩 등 구체적인 일정도 정해진 바 없다”라고 밝혔다.

‘감옥’은 ‘응답하라’ 시리즈를 선보인 신원호 PD의 신작으로 감옥이라는 특수한 공간을 배경으로 그 안에 수감된 사람들과 그 곳에 있는 교도관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이날 한 매체는 최무성 등이 ‘감옥’ 출연을 확정하고 오는 17일 첫 대본 리딩을 가진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이는 사실이 아니었다.

관계자는 “캐스팅과 기타 일정 등이 정해지면 공식 자료를 통해 공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감옥’은 신원호 PD와 ‘응답하라’ 시리즈를 함께한 이우정 작가가 크리에이팅으로 참여하고 ‘응답하라’를 집필한 정보훈 작가가 ‘감옥’으로 입봉한다.

한편 ‘감옥’은 올 하반기 편성될 예정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