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양락 딸, 10월 결혼…”자식 이기는 부모 없어”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내 딸의 남자들' / 사진제공=E채널

‘내 딸의 남자들’ / 사진제공=E채널

방송인 최양락의 딸 하나가 오는 10월 29일 결혼한다.

8일 방송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E채널 딸 연애 파파라치 토크쇼 ‘내 딸의 남자들-아빠가 보고 있다(이하 내 딸의 남자들)’에서는 지난 방송에 이어 남자친구 그리고 절친한 친구와 함께 캠핑 데이트를 떠난 최양락의 딸 하나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하나는 남자친구가 직접 만든 캠핑요리를 맛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던 중 뜻밖의 충격 발언으로 모두를 놀라게 한다. 바로 결혼식을 내년 봄에서 올해로 앞당기게 됐다는 것.

하나의 깜짝 발언에 아빠들과 MC들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다. 이어 출연진은 “결혼식을 앞당기게 된 것이 사실이냐” “상견례를 진행한 거냐” “어떻게 된 것이냐”며 앞다투어 질문공세를 퍼부었다는 후문이다.

최양락은 예상외의 담담한 표정으로 “첫 방송 이후 엄청난 관심과 주변의 반응에 오는 10월로 결혼이 앞당겨 지게 되었다”고 밝힌다. 그는 “옛말에 자식 이기는 부모없다”며 방송화면으로 먼저 보게 된 딸의 남자친구를 실제로 만난 이야기와 최근 상견례까지 마치 풀스토리를 공개한다.

‘내 딸의 남자들’은 딸의 연애가 언제나 궁금하지만 단 한 번도 볼 수 없었던 아빠들이 판도라 상자를 여는 프로그램. 연예계 내로라 하는 딸바보 아빠 김태원과 최양락, 안지환, 정성모가 출연해 딸의 연애와 일상을 지켜 보며 관찰 토크를 진행한다.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