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왓츠 감독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에 새롭고 참신한 시각 부여할 수 있는 인물”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존 왓츠 감독,스파이더맨

헐리우드감독 존 왓츠가 3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영화 ‘스파이더맨: 홈커밍’ 내한 기자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존 왓츠 감독이 ‘스파이더맨: 홈커밍’에 대해 설명했다.

존 왓츠 감독은 3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콘래드 서울 호텔에서 열린 영화 ‘스파이더맨:홈커밍'(감독 존 왓츠)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존 왓츠 감독은 ‘스파이더맨’ 시리즈에 대해 언급하며 “전작 만큼 잘해야 하는 부담이 있었지만 재능 있는 배우, 톰 홀랜드와 함께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었다”라며 “톰 홀랜드는 스파이더맨이라는 히어로에 새롭고 참신한 시각을 부여할 수 있는 인물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존 왓츠 감독은 “또한 이번에는 전작과는 달리 스파이더맨이 마블 유니버스 내 슈퍼히어로 설정이었기 때문에 새로운 세계관을 바탕으로 젊은 히어로의 시각을 그릴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다”고덧붙였다.

‘스파이더맨: 홈커밍’은 아이언맨에게 발탁되어 시빌 워에서 활약을 펼친 피터 파커가 어벤져스를 꿈꾸다 세상을 위협하는 강력한 적 벌처에 맞서 진정한 히어로 스파이더맨으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 오는 5일 개봉.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