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희, 데뷔 18년만 생애 첫 단독콘서트 성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에이치투미디어

/사진=에이치투미디어

가수 환희가 생애 첫 단독 콘서트로 한 여름밤을 아름답게 수놓았다.

환희는 지난 1일과 2일 양일간 서울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2017 환희 콘서트 THE ORIGINAL’을 개최했다.

지난 3월 5년 8개월만에 솔로 앨범 ‘그래’를 발표했던 환희는 이어 올해 데뷔 18주년을 맞아 개최한 생애 첫 단독 콘서트에서 아티스트 환희의 진면목을 제대로 펼쳐냈다.

시원하고 비비드한 컬러를 콘셉트로 한 이번 무대에서 환희는 플라이투더스카이 대표곡 ‘가슴아파도’ ‘습관’ ‘Sea of Love’ 등을 비롯해 솔로곡 ‘하루종일’ ‘Getting Down’ 등 댄스, 팝, 발라드를 섭렵하는 다양한 장르의 곡들과 함께 MBC ‘일밤-복면가왕’에서 ‘호빵왕자’로 3연속 가왕을 차지하게 했던 화제의 곡들까지 더해 풍성하게 무대를 장식했다.

여기에 최근 발표한 드라마 ‘군주’ OST ‘반짝인다’의 첫 무대까지 공개하며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으며, ‘프로듀스 101 시즌2’의 타이틀곡 ‘나야나’, 방탄소년단의 ‘피 땀 눈물’, 크러쉬의 ‘SOFA’ 등 후배 가수들의 곡까지 새롭게 커버하며 팔색조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그간 플라이투더스카이 콘서트와 거미, 박정현 등 실력파 가수들과의 컬래버레이션 공연을 통해 다양한 음악을 선보여왔던 환희는 이번 단독 공연을 통해 ‘진짜’ 환희의 매력을 다시금 각인시키며 앞으로의 솔로 활약에도 더욱 기대를 모으게 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