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보나, 도혜리로 변신..신스틸러 활약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최고의 한방'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최고의 한방’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우주소녀 보나가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보나는 지난 1일 방송된 KBS2 ‘최고의 한방’에 출연했다. 그는 극중 연습생 도혜리로 분해 이지훈(김민재)을 짝사랑하는 인물로 열연했다.

이날 이지훈은 데뷔조가 될 기회를 포기하고 우승(이세영)을 구하기 위해 달려갔다. 이지훈이 데뷔조가 되지 못했다는 이야기를 들은 도혜리는 이지훈을 걱정하는 마음에 드릴(동현배)을 찾아갔다.

도혜리는 이지훈의 안부를 물으며 그를 향한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만류하는 드릴에게 “그건 네가 결정할 문제가 아니다”며 당당한 면모를 드러냈다.

이처럼 보나는 짧은 등장에도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향후 그의 활약에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