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연극化 확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영화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 포스터/

사진=영화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 포스터/

공연기획사 벨라뮤즈㈜가 연극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을 제작한다.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은 앞서 뮤지컬 ‘판’을 통해 첫 제작지원 공연의 흥행성과 작품성을 인정받은 CJ문화재단 스테이지업(STAGE UP)의 두 번째 제작지원 공연이다.

일본 작가 다나베 세이코가 1984년 6월 ‘월간 가도카와’에 발표한 단편소설 ‘조제와 호랑이와 물고기들(ジョゼと虎と魚たち)’을 무대화한 작품으로, 다리가 불편해 거의 외출을 했던 적이 없는 조제와 대학을 갓 졸업한 츠네오의 사랑과 이별을 담담하게 그려낸다.

단편소설 출간 당시에도 큰 주목을 받았던 작품은 지난 2003년 이누도 잇신 감독과 배우 츠마부키 사토시, 이케와키 치즈루 주연의 영화로 만들어지며 소설 독자와 영화 팬들에게 화제를 모았다. 2004년 한국 개봉 당시에는 소규모 상영관에도 불구하고 관객들의 폭발적인 반응에 힘입어 누적관객 4만이라는 기록을 달성하는 조제 신드롬을 일으켰다.

CJ문화재단측은 두 번째 제작지원 작품으로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을 선정한 배경에 대해 “이미 많은 사람들이 알고 대중적으로 사랑 받았던 작품을 연극 무대에 올림으로써 영화의 팬을 포함한 관객들이 연극 장르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설명하며 “이번 작품의 성공으로 연극에 대한 관심을 높이며 예술성에 초점을 맞춘 연극부터 대중성을 극대화한 작품까지 연극 생태계가 더 풍성해질 것을 기대한다”고 포부를 전했다.

이번 연극은 2014년 ARKO가 주목하는 차세대 예술가 연극분야 창작자로 선정되며 뮤지컬 ‘완득이’, ‘너에게 빛의 속도로 간다’로 실력을 인정받은 김명환 각색과 연출을 맡으며 공연기획사 벨라뮤즈㈜가 제작, CJ문화재단이 주최, 주관한다.

오는 13일 출연 배우들을 공개하고 연습에 돌입할 예정이다. 개막은 오는 9월 8일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