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얼’ 정재영, 드디어 이나윤과 재회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듀얼'

‘듀얼’

‘듀얼’ 임일규가 양세종의 정체를 눈치 챘다.

2일 방송된 ‘듀얼’에서는 이성훈(양세종)으로 둔갑한 이성준(양세종)이 박서진(조수향)과 만난 뒤 장수연(이나윤)과 자리를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러나 차길호(임일규)는 이성훈을 계속해서 의심했다. 장수연을 챙기는 모습이 의심을 산 것. 차길호는 “총도 안 가져왔네. 너 이성준이지?”라고 말했다.

차길호는 이성훈에게 폭력을 가했고, 이때 장득천(정재영)이 등장해 차길호를 총으로 위협했다.

장득천은 딸을 만날 수 있게 됐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