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독보적 분위기 빛났다…무대 꽉 채운 청순X발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에이핑크 / 사진='인기가요' 방송 캡처

에이핑크 / 사진=’인기가요’ 방송 캡처

걸그룹 에이핑크가 독보적인 분위기로 무대를 가득 채웠다.

에이핑크는 2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새 앨범의 수록곡 ‘콕콕’과 타이틀곡 ‘파이브(FIVE)’로 반전 매력을 뽐냈다.

먼저 ‘콕콕’ 무대에서는 허리가 드러나는 데님 투피스를 입고 무대에 올라 마른 몸매를 드러냈다. 감성적이면서도 귀여운 노래 가사와 안무가 눈길을 끌었다.

이어 ‘파이브’ 무대에서는 귀여운 패턴이 매력적인 핑크 투피스로 발랄하고 청순한 매력을 배가했다. 곡에 어울리는 표정까지 선보이며 무대 매너로 팬심을 사로잡았다.

‘파이브’는 에이핑크와 신사동호랭이, 범이낭이가 참여해 주목받고 있는 곡. 이들은 ‘마이 마이(MY MY)’, ‘러브(LUV)’, ‘리멤버(Remember)’까지 다수의 히트곡을 탄생시킨 조합이다. 밝은 댄스곡이지만 에이핑크 특유의 감수성을 살린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