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모방’ 솔비, 인피니트 장동우와 아슬아슬 빼빼로 게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세모방' / 사진=MBC

‘세모방’ / 사진=MBC

솔비와 인피니트 장동우가 면발로 아슬아슬한 빼빼로 게임을 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2일 방송되는 MBC ‘일밤-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이하 세모방)’은 캄보디아 CTN ‘사일런트 플리즈(Silent Please)’-덴탈TV ‘덴탈 스토리(D-STORY)’ 프로그램과 협업에 나선다.

‘세모방’은 국내를 비롯한 세계 곳곳의 방송 프로그램에 MC 군단을 투입, 실제 프로그램의 기획부터 촬영 전반에 걸쳐 리얼하게 참여하며 방송을 완성하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국내 최초 방송사 간의 벽을 허문 리얼리티로, 방송 상생 프로그램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서 솔비와 장동우는 조금만 움직여도 입술이 닿을 듯한 거리를 사이에 두고 면발을 흡입하고 있다. 두 사람은 숨 쉬는 것도 잊은 채 면발 빼빼로 게임에 완전히 몰입해 긴장감을 자아낸다.

이는 서경석-솔비-장동우가 ‘서울’팀을 결성해 캄보디아 최고 인기 프로그램인 ‘사일런트 플리즈’에서 캄보디아의 인기 아이돌들과 경쟁하고 있는 것. 제작진에 따르면 상대팀은 아이돌답게 화려하고 신나는 퍼포먼스로 오프닝을 열어 현장 분위기를 띄웠는데, 이에 ‘서울’팀은 눈을 뗄 수 없는 황홀한 섹시댄스로 맞서며 기선제압에 성공했다는 후문이다.

무엇보다 서경석-솔비-장동우는 매 대결마다 상상을 초월하는 기상천외한 게임들의 등장에 당황스러워했고, 더욱이 장동우가 재능을 보였던 게임에 솔비가 출전하게 되는 등 예상치 못한 상황들이 벌어져 더욱 흥미진진한 대결이 성사됐다고.

또한 ‘사일런트 플리즈’에서는 신발 찍찍이 떼기, 단체 쟁반 던지기, 개구기 끼고 촛불 끄기 등 자그마한 소리도 용납되지 않는 다양한 음소거 게임으로 보는 이들의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 것을 예고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무한으로 치솟게 하고 있다.

‘세모방’ 제작진은 “소리를 내면 안 되는 룰로 인해 긴장감이 배로 증가한다. 시청자분들도 가족들과 시청하시면 어느새 몰입하고 숨을 참고 있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실 수 있을 것”이라면서 “서경석-솔비-장동우의 멋진 도전을 오늘(2일) 밤 본 방송을 통해 확인 부탁드린다”고 기대의 말을 당부했다. 이날 오후 6시 40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