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빅리그’, 오늘(2일) 3쿼터 포문 연다…강력해진 재미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코미디빅리그' / 사진제공=tvN

‘코미디빅리그’ / 사진제공=tvN

‘코미디빅리그’가 확 바뀐 재미로 2017년 3쿼터의 포문을 연다.

2일 방송되는tvN ‘코미디빅리그’에서는 2017년 3쿼터 첫 라운드가 펼쳐진다.

이번 쿼터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코너들은 새로운 캐릭터와 참신한 소재로 차별화된 개그를 장착해 더 큰재미를 안길 예정이다. 파격적인 치정멜로와 쫄깃한 추리, 달달한 로맨스 등 장르를 넘나드는 이색코너로 시청자들의 배꼽 저격에 나서는 것.

‘CG맨’에서 꿀케미를 보여줬던 황제성-김용명 콤비와 안영미가 뭉친 격정멜로‘해피엔드’, 이용진-김용명-김영희 등이 의기투합해 짜릿한 스릴과 재미를 동시에 안겨줄 코너‘크라임씬’, 물오른 연기로 큰 웃음을 주고 있는 김두영을 중심으로 김명선, 조영빈, 허미진 등 신인 코미디언들이 야심차게 준비한‘가벼운사랑’ 등 막강한 코너들이 준비돼 있는 것.

기존 강호의 위력을 보여줄 코너들도 한층 업그레이드된 웃음을 전한다. 지난 쿼터 최종 우승을 거머쥐며 왕좌의 자리를 놓치지 않고 있는 ‘리얼극장선택’과 ‘코빅’의 최장수 인기코너‘오지라퍼’, 이용진-예재형-장도연-박나래가 쉴 새 없는 웃음 폭탄을 선사 할‘그린나이트’, 양세형, 오인택외에 장도연이 새롭게 합류해 예측불가의 캐릭터를 그려낼 ‘으랏차차 대한민국’ 등이 이번 쿼터 우승을 향한 열정으로 또 한 번 도전에 나선다.

대한민국 웃음의 대세 ‘코미디빅리그’는 매주 일요일 오후 7시 40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