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시청률 소폭 상승에도 주말극 정상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아버지가 이상해' 포스터 / 사진제공=iHQ

KBS2 ‘아버지가 이상해’ 포스터 / 사진제공=iHQ

‘아버지가 이상해’가 주말극 시청률 대전 정상을 지켰다.

2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일 방송된 KBS2 주말극 ‘아버지가 이상해’는 28.8%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회차가 기록했던 31.4%보다 하락한 수치지만 주말극 대전에선 1위의 기록이다.

이날 ‘아버지가 이상해’에서는 안중희(이준)의 엄마 안수진(김서라)의 등장으로 불안에 떠는 변한수(김영철)와 나영실(김해숙)의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극 말미, 안중희가 안수진의 과거 사진을 보며 변한수의 정체에 의문을 품는 모습이 그려져 긴장감을 더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