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 너무’ 김보연VS윤아정, 살벌한 기싸움 ‘팽팽’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당신 너무' 김보연, 윤아정 / 사진제공=빅토리콘텐츠

‘당신 너무’ 김보연, 윤아정 / 사진제공=빅토리콘텐츠

‘당신 너무’ 김보연과 윤아정이 기싸움을 벌인다.

1일 방송되는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극본 하청옥, 연출 백호민)33회에서는 성환(전광렬)의 지시로 나경(윤아정)이 미숙(김보연)을 호텔 커피숍에서 만나는 내용이 펼쳐지는 가운데, 이에 앞서 화장실에서 맞닥뜨린 두 사람이 신경전을 벌이며 사사건건 부딪치는 전개로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이날 미숙은 해당(장희진)의 가족들을 대신해 예비 상견례 자리에 나가게 되고, 재벌가 사람들을 친인척으로 맞을지도 모른다는 부담감과 호기심에 들뜬 감정을 숨기지 못한다.

한눈에 보기에도 해당의 가족임이 짐작되는 미숙의 모습에 나경의 잔뜩 힘이 들어간 훈수가 끼어들게 되고, 그러면서 두 사람 사이에 티격태격 말다툼이 벌어진다. 목소리가 너무 크다며 품위와 예의를 지키라는 나경의 언사에, 기분 나쁜 감정을 숨기지 못하는 미숙의 직설화법은 두 사람의 캐릭터를 단박에 읽게 하며 보는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특히 팽팽한 신경전을 벌이다 예비 사돈댁으로 다시 마주앉은 상황에 미숙의 태도가 급변하는 모습은 웃음 포인트를 만들 예정.

그런 가운데 예비 상견례로 알고 나온 자리에서 예상치 못하게 흘러나오는 나경의 불편한 제안은 결코 쉽지 않을 해당과 현준의 결혼을 예고하며 쫄깃한 전개 또한 이어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밖에도 이날 방송에서는 그간 후계 구도에 욕심 없이 음악에 몰두하겠다는 뜻을 밝혀왔던 경수(강태오)가 경영학 공부를 하겠다는 포부로 재벌가를 발칵 뒤집는 전개 또한 펼쳐지며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한편,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이날 오후 8시 45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