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차태현, 팬이 모은 물품에 깜짝…팬부심 폭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1박2일' / 사진제공=KBS

‘1박2일’ / 사진제공=KBS

‘1박2일’ 차태현이 자신의 팬인 박미진의 상상초월 덕력에 ‘팬부심’이 폭발했다고 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오는 2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2일)’에서는 멤버들의 팬들과 함께 마라도로 떠난 ‘팬심여행’ 마지막 이야기와 강원도 영월로 떠난 ‘워킹 홀리데이’ 첫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지난주 특별히 초청된 자신의 팬들과 함께 마라도로 떠나게 된 멤버들은 그들의 애정과 응원으로 하여금 기운충전을 하는 한편, 복불복을 함께 즐기며 팬들과 더욱 돈독해지는 시간을 가지게 됐다. 특히 오랜 시간 함께 해온 차태현과 그의 팬 박미진은 다른 커플들 보다 한층 쫀쫀한 사이를 과시하며 관심을 집중시킨 바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차태현-박미진의 주위로 모여든 멤버들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이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펼쳐진 팬 인증타임의 모습으로, 팬들은 앨범부터 굿즈까지 멤버들에게 대한 자신의 팬심을 증명할 수 있는 물품들을 꺼내놓으며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때 차태현의 오랜 팬인 박미진은 “오빠 자료가 들어있는 상자가 있어요”라더니 책상을 가득 매울 정도의 물품을 들고 와 모두의 눈을 휘둥그레지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차태현이 출연했던 예능 녹화비디오부터 잡지스크랩까지 팬 활동을 하며 차곡차곡 쌓아온 자료들을 공개한 것. 특히 이를 본 차태현은 “이거 나 주고 가면 안돼?”라며 욕심을 드러내기도 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차태현-박미진은 차태현에 관련된 문제들로 이구동성퀴즈를 펼치며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에 데프콘은 “차태현 덕후라 다 알 거야”라며 기대감을 드러냈지만, 퀴즈에 들어가자 예상치 못했던 반전상황이 펼쳐져 현장이 발칵 뒤집어졌다는 후문이어서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다.

차태현을 으쓱하게 만든 박미진의 어마 무시한 덕력과 반전 있는 이구동성퀴즈는 이날 오후 ‘1박2일’을 통해 공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