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 김희철·여자친구, 공포영화 단체 관람 ‘희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방송화면 캡처

김희철과 걸그룹 여자친구가 공포 영화를 관람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발칙한 동거-빈방있음’에서는 즐거운 하루를 보낸 김희철, 여자친구의 모습이 그려졌다.

하루를 알차게 보낸 이들은 잠옷을 입고 거실에 모였다. 김희철은 “공포 영화를 보자”고 제안했다.

소원과 유주는 찬성했으나, 다른 멤버들은 질색했다. 이들은 결국 공포영화를 관람했고, 김희철은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유독 예린이 깜짝 놀라며 반응했다.

이후 여자친구와 김희철은 서로의 방에 ‘예스(YES)’를 선택하며 만족해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