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론 구준엽, DJ KOO의 카리스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남성듀오 클론 구준엽이 후배들과 특별한 무대를 꾸몄다. 카리스마는 여전했다.

구준엽은 30일 오후 방송된 KBS2 ‘뮤직뱅크’의 상반기 결산에 출연했다. ‘가요톱텐’ 콘셉트로 꾸며진 이날 방송에서 그는 디제이 쿠(DJ KOO)로 변신했다.

NCT 127과 펜타곤 등은 클론의 ‘난’과 ‘초련’의 무대를 꾸미며 구준엽과 호흡을 맞췄다. 그는 특유의 거칠고 묵직한 음색으로 듣는 즐거움을 높였고, 변함없는 카리스마를 뿜어냈다.

클론은 지난 29일 정규 6집 ‘위 아(We Are)’를 발표하고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