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 6月 컴백 대란 속 ‘무제’ 월간차트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지드래곤 '권지용' 재킷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지드래곤 ‘권지용’ 재킷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 지드래곤의 ‘무제(無題)’가 6월 지니뮤직의 월간차트 1위에 올랐다. 이로써 다시 한번 존재감을 과시했다.

음악서비스 지니 6월 월간차트(6월 1일-29일) 1위에 오른 ‘무제’는 지드래곤이 4년 만에 발표하는 솔로 음반 ‘권지용’의 타이틀 곡이다. ‘무제’는 발매와 동시에 1위 석권, 누적 100시간 동안 1위에 오르며 6월 한달 동안 최고 인기를 누렸다.

2위는 볼빨간사춘기의 ‘처음처럼 너와 나’가 랭크됐다. MBC 수목드라마 ‘군주 -가면의 주인’ OST로 제작된 ‘처음처럼 너와 나’는 볼빨간사춘기의 개성있는 목소리가 돋보이는 사랑노래다. 3위는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결성된 그룹 국민의 아들의 평가곡 ‘NEVER’가 차지했고, 4위는 오는 10월 내한공연 소식을 전한 에드 시런의 팝송 ‘Shape Of You’이 랭크됐다.

이어 여성 가수들이 차트 5위부터 10위를 휩쓸었다. 5위를 차지한 곡은 걸그룹 트와이스의 댄스곡 ‘SIGNAL’이다. 6위는 볼빨간 사춘기와 스무살의 컬래버레이션곡 ‘남이 될 수 있을까’가 차지했다.

이어 청하의 솔로곡 ‘Why Don’t You Know’는 7위, 아이유의 ‘팔레트’는 8위에 이름을 올렸다. 9위는 씨스타의 마지막 싱글 ‘LONELY’, 10위는 음색깡패 수란의 ‘오늘 취하면’이 각각 올랐다.

음악서비스 지니 관계자는 “6월 대형 가수들의 컴백 러쉬가 이어진 가운데 지드래곤이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며 “여성가수들의 활약도 대단해 지니 월간차트 10위권 내에 7곡을 올렸다”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