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박스, 2017 브레겐츠 페스티벌 오페라 ‘카르멘’ 중계 상영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카르멘

카르멘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대표 김진선)가 ‘2017 브레겐츠 페스티벌’의 공연 프로그램인 오페라 ‘카르멘’을 7월 30일 중계 상영한다.

‘2017 브레겐츠 페스티벌’은 매년 7월 오스트리아 브레겐츠의 보덴 호수에서 펼쳐지는 대규모 야외 오페라 축제다. 호수 위에 떠 있는 플로팅 스테이지는 최신 기술을 접목한 견고한 무대장치로 아름다운 석양, 밤하늘의 별빛이 어우러져 관객들에게 환상적인 경험을 선사한다.

오페라 ‘카르멘’은 조르주 비제의 대표작이며, 스페인을 배경으로 탐욕적인 사랑이 부른 비극을 그리고 있다. 매혹적인 스페인풍의 음색과 화려한 연출은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더불어 손과 카드 모형을 본뜬 독특한 무대 디자인도 이번 공연의 주요 볼거리 중 하나다. 시설물 설치 및 조립, 최종 기술 점검까지 약 10개월의 공정을 걸친 이 무대는 관객들에게 신선한 재미와 극에 대한 몰입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공연은 런던 코벤트가든 로열 오페라하우스의 연출가 카스퍼 홀텐이 연출을, 아델·U2·카니예 웨스트 등 세계적인 팝스타들의 콘서트 무대 디자이너로 유명한 아티스트 에스 데블린이 무대 디자인을 맡아 환상적인 무대를 선사한다. 또한, 지난 시즌 브렌게츠 페스티벌에서 ‘투란도트’를 지휘했던 파올로 카리야니가 지휘를 맡아 색다른 감동을 전한다.

권지혜 메가박스 클래식 소사이어티 담당자는 “‘카르멘’은 1991년과 1992년에 열린 ‘브레겐츠 페스티벌’에서 당시 관객 수 신기록을 세울만큼 큰 사랑을 받은 작품”이라며 “올해도 페스티벌을 찾은 관객들에게 뜨거운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되는 작품 ‘카르멘’을 국내 관객들에게 선보이게 되어 기쁘다”라고 전했다.

‘카르멘’은 코엑스, 센트럴, 동대문, 목동, 킨텍스, 분당, 하남스타필드, 광주, 부산대 등 전국 메가박스 14개 지점에서 상영된다. 러닝타임은 135분이며, 티켓 가격은 3~4만원으로 상영관별 가격이 상이하다. 또한 티켓 예매는 30일 오후 3시부터 가능하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